황인욱

황인욱

    황인욱 - 친구로 지내자면서

    친구로 지내자면서 황인욱 친구로 지내자면서, 2018 요즘 잘 지낸다면서 친구로 지내냐면서 요즘 잘 지낸다면서 많이 밝아졌다며 내가 더 잘할걸 많이 후회했어 나는 매일 똑같지 뭐 가끔 네 생각에 취해 노랠 부르곤 해 잊어야 하는데 그 밤 잠이 들 때쯤 걸려온 네 전화에 밤새 뒤척이곤 해 친구로 지내자면서 우리는 아니라면서 너의 연락 한번에도 마음이 흔들려 내일 또 만날 것처럼 아무 일 없던 것처럼 스치듯 말하면 다시 너에게 취할 것 같아 그 밤 해 저문 날에 홀로 서성이다가 문득 네 얼굴 떠올리곤 해 친구로 지내자면서 우리는 아니라면서 너의 연락 한번에도 마음이 흔들려 내일 또 만날 것처럼 아무 일 없던 것처럼 스치듯 말하면 다시 너에게 취할 것 같아 너에게 말할게 내 목소리로 이 노랠 부를 때마다 네가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