M.C THE MAX - 어디에도 (No Matter Where)
discography/k-pop

M.C THE MAX - 어디에도 (No Matter Where)


어디에도


M.C THE MAX

[pathos, 2016]



가워진 눈빛을 바라보며

이별의 말을 전해 들어요

아무 의미 없던 노래 가사가

아프게 귓가에 맴돌아요


다시 겨울이 시작되듯이

흩어지는 눈 사이로

그대 내 맘에 쌓여만 가네


떠나지 말라는

그런 말도 하지 못하고

고개를 떨구던 뒷모습만



대 내게 오지 말아요

두 번 다시 이런 사랑하지 마요

그댈 추억하기보단 기다리는 게

부서진 내 맘이 더 아파 와


다시 누군가를 만나서

결국 우리 사랑 지워내도

행복했던 것만 기억에 남아

나를 천천히 잊어주기를




무것도 마음대로 안 돼요

아픔은 그저 나를 따라와

밤새도록 커져 버린 그리움

언제쯤 익숙해져 가나요


많은 날들이 떠오르네요

우리가 나눴던 날들

애써 감추고 돌아서네요


떠나지 말라는

그런 말도 하지 못하고

고개를 떨구던 뒷모습만



대 내게 오지 말아요

두 번 다시 이런 사랑하지 마요

그댈 추억하기보단 기다리는 게

부서진 내 맘이 더 아파 와


다시 누군가를 만나서

결국 우리 사랑 지워내도

행복했던 것만 기억에 남아

나를 천천히 잊어주기를



부를 수도 없이 멀어진 그대가



나치는 바람에도 목이 메어와

어디에도 그대가 살아서


우린 사랑하면 안 돼요

다가갈수록 미워지니까

행복했던 것만 기억에 남아

나를 천천히 잊어가기를


사랑했던


 오늘 소개해드릴 곡은 평소 좋아하셨다거나, 길을 지나가다 한 번쯤은 들어봤을 만한 노래, M.C THE MAX의 어디에도 입니다! 이 곡은 2016년 1월 어느 쌀쌀한 저녁, 인터넷 서핑을 하고 있었을 때인 것 같습니다. 평소에도 네이버 뮤직을 즐겨 보고 있었는데 그날은 M.C THE MAX의 8집 소식이 헤드라인을 장식하고 있었던 거로 기억합니다. 8집 발매 후 몇 달간은 M.C THE MAX 노래만 듣고 다녔습니다. 단언컨대, 누군가가 제게 2016년 최고의 노래를 1곡만 뽑아야 한다면 저는 어디에도를 선택할 것 같습니다.


 최근에 부쩍 드는 생각인데 M.C THE MAX 노래들을 들어보면 주옥같은 가사들이 참 많습니다. 정말 기가 막힌 가사들이 오히려 가창력 때문에 묻히는 느낌을 주기도 합니다. 이 곡만 하더라도 '다시 겨울이 시작되듯이 흩어지는 눈 사이로 그대 내 맘에 쌓여만 가네', '어디에도 그대가 살아서' 등... 한줄 한줄이 마음을 파고드는 것 같아요.


 얼마나 이 노래가 좋았냐면, 제가 처음으로 콘서트를 보러 간 가수가 바로 M.C THE MAX의 8집 앨범 발매 기념 콘서트였는데요. 이 앨범 전체를 듣고 꼭 들어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. 실제로 이수 님의 라이브를 들으면 가히 경이롭습니다. 음원도 완벽한데 다 못 담아낸다고 장담할 수 있어요. 꼭 한번 가보시길 추천해 드립니다!